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산청군, 中企 육성 자금 50억 3차 추가 지원이차보전금 3.5% 지원…도내 지자체 중 최대

산청군이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경영안정을 돕기 위해 올해 3번째 중소기업 육성 자금 지원 사업을 추진하며 50억 원 규모의 중소기업 육성 자금을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은 융자계획 금액 소진 시까지 군과 협약을 체결한 농협은행 산청군지부, 경남은행 산청지점, 산청 새마을금고, 기업은행 진주지점서 신청할 수 있다.

구비서류와 자격요건 등 자세한 내용은 산청군청 홈페이지 공고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군은 올해 2차례에 걸쳐 200여 개 업체에 124억 원 규모의 융자금 지원을 실시한 바 있다.

융자금 대출 한도는 제조업일 경우 최대 3억 원, 소상공인일 경우는 5000만 원까지며 2년 거치·3년 균분 상환 조건이다.

군은 지역 중소상공인들의 이자 부담을 덜기 위해 도내 지자체 중 최대인 융자금 대출금리 중 3.5% 이차보전금을 지원하며 융자금 지원은 금융기관이 대출심사 평가 후 군에 추천하면 군에서 자격요건을 최종 심의해 지원 대상자를 결정한다.

군 관계자는 “신속한 지원으로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안정과 자금난 해소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소기업 육성 자금 지원에 대해 궁금한 사항은 군청 경제전략과 지역경제담당 또는 각 읍·면사무소에 문의하면 된다.

강태준 기자  kt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