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해테크노밸리 진입도로 1.5km 확장 개통

김해시는 지방도 1042호선 등리·고모삼거리 교차로를 거쳐 진례면 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 진입로까지 1.5km 구간을 기존 4차로에서 6차로(일부 2→4차로)로 확장하는 공사를 마치고 완전 개통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진입도로 확장사업은 산업입지와 개발에 관련 법률에 따라 테크노밸리 입주기업체의 원활한 물류 유통과 인근 주민의 출퇴근 시간 편의 제공을 위해 총 사업비 304억 원 전액을 국비로 지원받아 지난 2014년 착공했다.

착공 4년 만인 지난 2018년 6월 화포천을 가로지르는 2차로 교량인 모촌교 (71m)를 4차로로 확장 개통했으며, 이번에 전체 준공했다.
 
이번 진입도로 개통으로 테크노밸리를 중심으로 창원·부산권을 연결하는 광역도로 교통망이 더 편리해지면서 기업체 물류비용 절감과 출·퇴근 근로자의 교통혼잡 완화 등 접근성 개선으로 지역 균형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문기정 기자  mg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기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