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정량동새마을부녀회·지도자협의회, 삼계탕 전달

 통영시 정량동 새마을부녀회(회장 최미경)와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박진갑)는 코로나19와 더위에 지친 노인과 저소득층에 여름보양식 삼계탕 200팩을 전달했다.

 정량동 새마을부녀회와 새마을지도자협의회는 수익사업을 통해 마련한 수익금과 실시일반 모은 정성으로 삼계탕 재료를 마련했으며, 깨끗이 손질한 재료들을 얼음과 함께 포장해 무더운 날씨에 신선한 상태로 드실 수 있도록 했다.

 최미경 부녀회장과 박진갑 지도자협의회장은 “유난히 힘든 여름을 보내고 있는 어려운 이웃이 건강한 여름을 보내는데 조금이라도 힘을 보태고자 정성껏 준비했다며, 맛있게 드시고 힘내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백철기 정량동장은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새마을부녀회와 새마을지도자협의희의 노고에 감사를 표하며, 지역 내 어르신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