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
산청署, 전화금융 사기 피해 예방 농협 직원에 감사장 수여

산청경찰서는 지난달 30일 산청군농협 차황지점에서 전화금융 사기 피해를 예방한 산청군농협 직원 최은미(52) 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최 씨는 지난달 24일 오전 피해자 아들을 사칭하며 ‘빚보증 문제를 해결해야 하니 현금 5000만 원을 인출해 전달해 달라’고 하는 사기 전화에 속은 피해자를 응대하다 전화금융 사기 피해자임을 직감하고 현금 출금 업무를 지연시키면서 침착하게 112에 신고해 피해를 사전에 예방했다.

제옥봉 서장은 “은행 직원의 세심한 관찰력과 침착한 대처로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감사의 뜻을 표했고 “최근 유행하고 있는 대면 편취형 전화사기 피해 예방을 위해 지역 금융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태준 기자  kt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