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면새마을부녀회 ‘사랑의 여름김치 나눔’ 행사

 남해군 남면새마을부녀회(부녀회장 공복순)는 남면새마을작업장에서 ‘사랑의 여름김치 나눔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지쳐있는 어르신들을 위로하고 다가올 불볕더위에 대비해 어르신들이 시원한 여름을 보내길 바라는 뜻에서 마련했다.

 남면지역 26개 마을 부녀회원들은 여름김치 40통을 담가 지역 내 30개 경로당에 전달하고, 경로당에 계신 어르신들을 만나 안부를 물으며 건강을 살폈다.

 공복순 부녀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행사에 적극 참여해 준 새마을부녀회원들에게 감사하다”며 “회원들이 정성껏 담근 시원한 여름 김치가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름나기에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면새마을부녀회는 매년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김장나눔, 지역 내 환경정화활동 등 다양한 공익활동에 힘쓰고 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