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옥야고 학생들, 어려운 이웃 나눔 실천

 창녕옥야고등학교(교장 안병욱) 학생들이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회장 김종길)의 청소년 나눔 실천 프로그램인 ‘희망천사학교’에 참여해 6년간 도내 취약계층과 긴급위기가정을 돕기 위해 1300여만 원을 후원한 것으로 알려져 주위의 귀감이 되고 있다.
 
 창녕옥야고는 지난 2014년부터 59명의 학생들이 대한적십자사의 희망나눔천사가 돼 매월 용돈을 아껴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를 실천해 왔다.

 특히 희망천사들의 기부금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에 처한 자가격리자들과 취약계층 아동·청소년들에게 재난구호키트를 지원하는 것에 크게 도움이 됐다.
 
 한편 희망천사학교는 대한적십자사 청소년 나눔실천 프로그램으로 자라나는 청소년들이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기부한 십시일반의 후원금을 주변의 어려운 학생들과 긴급한 도움이 필요한 국내·외 청소년들에게 도움을 주는 나눔실천 프로그램이다.

최미숙 기자  c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