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백전면적십자봉사회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구슬땀

 함양군 백전면적십자봉사회(회장 전말숙) 회원 10여 명은 백전면 대안마을 거주하는 독거노인 김모(88) 할머니가정을 방문해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봉사활동 대상인 김모 할머니는 초기치매와 노환으로 청결관리에 대한 인식과 유지능력이 부족해 1년 전 정부사업과 민간자원을 연계해 보일러와 부엌 개·보수, 대규모 청소를 실시했는데도 주거상태가 불량해져 지역 내 적십자 봉사회서 다시 한 번 힘을 모으게 됐다.

 회원들은 비가 쏟아지는 가운데 상한 음식물 폐기, 불필요한 물품 정리, 방과 거실 청소 등 내 부모 집을 청소하듯 어르신의 건강하고 안전한 생활을 위해 봉사활동에 구슬땀을 쏟아냈다.

 백전면장은 현장을 방문해 “내 부모를 섬기듯 비를 맞아가며 봉사활동을 하는 회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대상자께서 청결한 주거환경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역봉사단체들과 협의해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