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창업보육센터서 성장한 ㈜동아에이블 185억 투자유치 쾌거 달성벤처 스타트업 성장 창원시·강남제비스코(주)·남명건설(주) 업무협약

창원시는 강남제비스코(주)(대표이사 김재현), 남명건설(주)(대표이사 이동환), ㈜동아에이블(대표 이정명)과 ‘창업기업 지원과 상생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시의 ‘창원형 기술혁신 창업 생태계 조성 사업’과 연계해 중견·소·창업기업 간 동반성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추진했다.

첫 번째 성과로서 중견기업 강남제비스코(주)와 향토기업 남명건설(주)과 창업기업 ㈜동아에이블이 상호 협력을 통해 혁신기술의 공동 개발은 물론 그 기술로 탄생된 제품의 생산부터 판매까지 밸류체인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동아에이블은 지난 2015년 창원대 창업보육센터서 조선기자재 사업으로 창업해 현재 건설, 토목 분야까지 사업을 확장하고 있는 스타트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강남제비스코(주)는 자율 주행차선, 스텔스 페인트 등 특수 페인트 분야 공동 기술 개발과 상품화를 통해 해외시장 진출까지 도울 예정이며, 남명건설(주)는 향후 2년간 35억 원의 직접투자와 150억 원 규모의 매출 계약을 통해 ㈜동아에이블의 직접적인 성장에 도움을 주기로 했다.

시는 스타트업의 성장과 기업 간 협력사항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창업보육센터를 통해 적극적인 행정 지원을 약속했다.

이정명 ㈜동아에이블 대표는 “이번 협약이 이뤄지기까지 관심을 가지고 지원을 해준 허성무 시장과 관계 부서에 감사하다”며 “향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해 창원 경제 활성화는 물론 일자리 창출의 밑거름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허성무 시장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대기업과 지역 내 스타트업 간의 동반성장 확산을 적극 추진해 기술력은 있으나 사업화와 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스타트업의 애로를 적극 해결해 나가겠다”며 “우수 스타트업 발굴과 지원을 통해 창원형 기술혁신 창업 생태계를 조성하고 창원 경제의 새로운 성장 모델을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우형 기자  pw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우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