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숭산초 ‘가야산독서당 정글북’으로 재탄생정글북! 학생들의 꿈을 디자인하는 곳

 박종훈 경남도교육감은 5일 합천군 가야면에 위치한 ‘가야산독서당 정글북’을 방문해 공사 현장을 살펴보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오는 9월24일 개관을 앞두고 전반적인 공사 진행 상황을 두루 살피고, 그동안 지속된 장마와 폭우로 인한 안전 상황을 점검하는 차원에서 이뤄졌다.

 박 교육감은 공사현장을 둘러보며 내부 인테리어, 외벽 마감, 방갈로 위치 등 건물 내외와 주변 환경까지 꼼꼼하게 점검했다.

 가야산독서당 정글북은 지난 4월27일 착공해 오는 9월 개관을 위한 공사 작업이 한창 진행 중이다.

 이 자리에서 박종훈 교육감은 “올해는 긴 장마와 잦은 폭우로 인해 곳곳에서 많은 피해가 발생하고 있어 각별한 대비가 요구된다. 가야산독서당 정글북이 차질없이 완공돼 앞으로 학생들은 물론 경남교육가족들이 여기서 마음껏 독서와 체험으로 힐링할 수 있는 곳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도교육청에서 추진 중인 가야산독서당 정글북은 대지 2만315㎡에, 연면적 2379㎡로 지상 2층 규모다.

 폐교(옛 숭산초)를 리모델링해 본관에는 그림책도서관을 비롯한 작가방, 음악방, 웹툰방, 낙서방, 음악방, 공방 등이 들어선다.

 야외는 방갈로 10동, 캠핑테크, 미니도서관, 야외공연장, 체험놀이터, 정글북 카페가 만들어진다.

서혜림 기자  qaws5911@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혜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