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시, 코로나19 예방 방역 활동 전력 다하다코로나19 극복 희망 일자리 사업 근로자 방역업무 배치

통영시는 코로나19 예방과 지역사회 전파 예방을 위해 다중이용시설 등에 방역소독을 실시한다.

시는 ‘코로나19 극복 희망 일자리 사업’에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근로자들을 선발했다.

이들은 지역 감염이 지속되고 있는 종교시설이나 사람이 많이 이용하는 비의무소독대상 다중이용시설 등에서 이달부터 오는 10월까지 코로나19 예방 방역소독을 실시한다.

또한 도서지역 주민과 관광객의 코로나19로부터의 위험을 감소시키기 위해 보건소 자체 코로나19 극복 희망 일자리 사업으로 근로자를 선발, 여객선터미널·가오치터미널·삼덕항에 배치한다.

특히 발열 체크·손소독 등 방역 활동을 실시해 코로나19 지역 감염 제로 청정 통영을 지키는데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강지숙 보건소장은 “하절기 방역을 철저히 하면서도 코로나19 방역소독에 최선을 다해 각종 감염병으로부터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건강도시 통영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들도 감염병 예방을 위해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각종 행사나 모임 시는 방역지침(마스크 착용·발열 체크·2m 이상 거리두기 등)을 잘 지키고, 자체 방역관리자를 지정해 읍·면·동 지역에 배치돼 있는 방역용품을 활용하는 등 자체 방역을 철저히 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