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도천동새마을지도자협의회 ‘희망 소식 우편함 달아주기’

통영시 도천동새마을지도자협의회는 도천동 지역 내 주택 밀집 지역을 대상으로 노후한 우편함을 교체하는 ‘희망 소식 우편함 달아주기 사업’을 펼쳤다.
 
이번 사업은 평소 우편함이 없어 우편물이 바닥에 이리저리 흩어져 마을 미관을 해치는 모습을 보면서 이를 개선하기 위해 우편함이 없거나 낡은 우편함이 설치된 가정에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연식 도천동 새마을 지도자협의회 회장은 “낡은 우편함을 교체해 한층 더 밝은 분위기를 조성하고 우편함이 없어 각종 고지서를 분실해 공공요금을 제때 납부하지 못하는 상황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상만 도천동장은 “새마을 협의회원들의 적극적인 봉사 의지가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더욱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