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시, 대대적인 환경 정비 가져태풍 내습에 따른 평인일주로 환경 정비

통영시는 평인일주로를 찾는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대대적인 환경 정비를 실시했다.

평인일주로는 아름다운 풍광 등으로 산책 명소로 각광받고 있는 곳으로 최근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의 내습으로 인해 도로변에 쌓인 낙엽 등을 정리하기 위해 환경 정비를 실시했다.

이날은 자원순환과, 도천·명정동 직원 등 50여 명이 참여해 기관별로 책임구역을 지정해 낙엽과 인도 변 잡초 제거 등을 중점적으로 실시했다.

산책 중이던 주민은 “태풍 때문에 평인일주로 인도 변에 낙엽이 쌓여 보행에 불편을 했는데, 이렇게 시에서 낙엽을 제거해 주니 고맙다”고 말했다.

김상배 자원순환과장은 “환경 정비에 참여한 공무원과 자생단체 회원들에게 감사하다”며 “다 함께 노력해 아름다운 통영시 경관을 보존하자”고 전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