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북신동 노인 일자리 참여 어르신들, 성금 기탁

통영시 북신동에는 자신의 넉넉하지 못한 생활 형편에도 주변의 불우한 이웃들에게 온정의 손길이 있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북신동 노인 일자리 참여 어르신들 중 2조 어르신들(조장 박양송)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14만 원을 북신동에 기탁했다.

어르신 12명으로 구성된 북신동 노인 일자리 2조 어르신들은 북신동에서 운영하는 ‘녹색마을 봉사단 사업’에 참여하며 받은 임금을 십시일반 모아 성금을 마련했다.

어르신들은 “가진 것은 많지 않지만 우리보다 어려운 이웃을 생각하며 성금을 마련했다”며 “추석을 맞아 어려운 사람에게 라면 값으로라도 보태달라”고 당부했다.

황종철 북신동장은 “코로나19와 함께 어려워진 경제사정에도 불구하고 본인의 힘든 사정에도 기꺼이 나보다도 더 어려운 이웃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을 주고자 하는 마음들로 인해 따뜻한 통영이 만들어져 가는데 일조하고 있는 것”이라며 격려의 말을 전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