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수동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쌀 기탁수동면사무소 찾아 100만 원 상당 쌀 28포 기탁 어웃과 따뜻한 정 나눠

 함양군 수동면 새마을 남·녀지도자협의회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지역사회 어려운 가정을 위한 성품을 기탁해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수동면에 따르면 수동면 새마을 남·녀지도자협의회 회원들이 수동면사무소를 방문해 추석 명절을 맞아 생활이 어려운 가정에 전해 달라며 100만 원 상당의 쌀(28포)을 기탁하였다.
 
 이날 노성인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과 김욱점 새마을부녀지도자협의회장은 “추석을 맞아 평소 나누던 정을 이번에는 코로나로 생활이 어려운 이웃과 따뜻한 정을 함께 나누기 위해 새마을지도자들이 뜻을 모았다”라며 “쌀을 전달받으신 분들이 즐거운 추석을 나시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기탁의 뜻을 밝혔다.
 
 이에 심재욱 수동면장도 “평소에도 수동면을 위해 힘써주시고, 이번 추석에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온정을 나눠주신 새마을지도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고마움을 전하였다.

 수동면은 취약계층을 방문해 이번에 기탁된 쌀을 전달하고,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워질 가능성이 있는 취약계층 등 복지사각지대를 점검할 예정이다.

추봉엽 기자  cby@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봉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