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변광용 거제시장 "김해공항 확장은 대안이 될수 없어 "변시장 기자회견 열고 가덕신공항 건설 강력 촉구
변광용 거제시장, 가덕신공항 적극 추진 촉구 기자회견. (사진=거제시 제공)

 변광용 경남 거제시장이 가덕신공항의 입지결정과 적극추진을 정부에 강력히 촉구하고 나서 주목을 끌었다.

변광용 시장은 7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 김해공항 확장안은 동남권 관문공항의 대안이 될 수 없다"며 "800만 부·울·경 시민과 거제시민은 동남권 관문공항으로서의 가덕도 신공항 정책 결정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가 안전, 소음, 환경, 수요 등 4개 분야 중 가장 중요한 '안전성 우려' 의견을 배제한 채 최종 보고서를 채택하는 등 최근의 재검증 과정이 실망스럽다는 입장을 전했다.

그는 산으로 둘러싸인 김해공항은 항공기 이착륙 시 충돌 위험성이 높고 개발예정인 공항 인근 신도시에도 심각한 소음문제를 야기할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지적이 고려되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변 시장은 "의혹 투성이인 김해신공항 검증위의 검증 결과를 반드시 바로잡아 달라. 동남권 관문공항은 24시간 안전하고 편리하게 운영돼야 한다"며 가덕도 신공항 건설의 당위성을 거듭 강조했다.

아울러 "수도권만 중시하는 경제정책만으로는 대한민국이 세계 경제나 동북아 경제를 주도할 수 없다"면서 "동남권 관문공항의 조기 착공으로 지역경제의 변혁과 국가균형발전을 염원한다"고 덧붙였다.

변 시장은 “가덕신공항은 신남방·신북방 경제를 주도하는 글로벌 물류와 관광의 전초기지가 되어 미래로 나아가는 동남권 메가시티 거제의 성장동력이 될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확신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