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조정방심은 금물! 방역수칙 준수 철저!!

 밀양시는 지난 12일 0시부터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를 1단계로 조정해 완화한다고 밝혔다. 

 시는 추석 특별방역기간 이후 일일 확진자 수 감소, 의료 여력과 사회적 수용성 등을 고려한 전국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에서 1단계로 조정됨에 따라 이같이 조치한다고 전했다.

 그러나 방문판매 등 직접 판매 홍보관, 일부 고위험 시설에 대해서는 코로나 확산 우려에 대비해 집합금지와 집합제한 조치를 그대로 유지한다.

 천재경 보건소장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완화돼 시행되지만,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아직 안심할 단계가 아니기 때문에 언제든지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될 수 있다”고 전하면서 “과거의 경험을 교훈삼아 민·관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만이 위기상황을 극복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최미숙 기자  c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