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통영시 자원봉사자 할인가맹점 협약 체결자원봉사자증을 소지한 자원봉사자들에게 할인 혜택 제공

통영시는 도산면 소재‘가구를 만드는 사람들(대표자 구학성)’, 북신동 소재‘행복탕제원(대표자 김봉희)’과 자원봉사자 할인가맹점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 체결을 통해 ‘가구를 만드는 사람들’은 전체품목의 10% 할인,‘행복탕제원’은 전체품목의 5% 할인을 약정했으며, 통영시는 할인가맹점 인증서를 전달하고 할인가맹점임을 알리는 표지판을 부착했다.

자원봉사자 할인가맹점이란 지역 자원봉사자의 활동을 격려하기 위해‘자원봉사자증’을 소지한 자원봉사자들을 대상으로 각 지자체가 업체들과 약정해 약속된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나눔 경영 실천 업체를 뜻한다.

‘자원봉사자증’은 행정안전부 ‘1365 자원봉사포털’ 시스템에 등록된 봉사시간이 누적 200시간 이상인 봉사자에게 발급되며 3년 동안 매년 50시간 이상의 봉사활동을 해야 유지할 수 있는 카드다.

현재 통영시에 등록된 자원봉사자 할인가맹점은 ‘가구를 만드는 사람들’ 33번째, ‘행복탕제원’ 34번째로 등록돼 지역 내 할인가맹점은 음식점, 미용실 등 총 34곳으로 자원봉사자들에게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등 지역사회 및 자원봉사 활성화에 공헌하고 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