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주시, 치매 어르신 실종 예방 배회감지기 무상 지원

 진주시는 치매 어르신 실종 사고 예방과 실종 시 신속한 발견을 위하여 실종 이력이 있는 시민들에게 배회감지기를 무상으로 지원하고 있다.

 배회감지기란 위치 추적 장치(GPS)가 탑재된 기기로 가족이 스마트폰 앱을 통해 치매 어르신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실종 예방에 효과가 있다.

 특히 설정한 안심 지역을 이탈할 경우 가족의 스마트폰에 알람을 전송해 실종 사고 발생 시 조기에 발견되어 가정에 복귀하는데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이 밖에도 실종 예방을 위한 인식표와 지문 사전등록도 시행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치매 어르신이 실종되면 이동 경로 추적이 어려워 사고 발생률이 높다”며 “배회감지기 보급을 통해 신속한 소재 파악과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가족의 심리적 안정을 돕는데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진주시 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