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제시, 2020 대한민국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서 국토부장관상 수상

 거제시는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2020 대한민국 도시재생 산업박람회 도시재생 우수사례 발표대회’ 사업화 부문서 최우수상인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도시재생 우수사례 발표대회’는 도시재생 사업의 확대에 따라 우수한 전국 사례의 지속적인 증가와 성공 모델을 발굴하고 확산하기 위함으로 거버넌스 분야와 사업화 분야 총 2개 분야서 우수한 사례를 공유하고 시상과 격려하기 위한 자리다.

 우수사례 발표자로 나선 조민 장승포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장은 ‘사람(人)기반의 사회통합 프로젝트’라는 주제로 장승포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탄생한 3개 조합(장승포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 토바기 협동조합, 둥지협동조합)이 설립되기까지의 주민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다양한 활동을 설명하고 향후 사업화 전략에 대해 발표해 심사위원으로부터 긍정적인 호응과 평가를 받았다.

 김상민 장승포주민협의체 위원장은 “주민들이 조합을 만들고 활동해나가는데 많은 어려움이 있었는데 그러한 부분을 잘 평가해주신 것 같아 감사하다”며 “행정과 기초(현장)지원센터의 전폭적인 지원이 있었기에 이러한 수상이 가능했으며 남은 기간 동안 더욱 매진해 전국에서 가장 우수한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변광용 시장은 “이번 수상은 불꺼진 장승포 항구를 다시 환하게 살려보자는 마음으로 열심히 노력하시는 장승포 주민들께서 이뤄낸 성과”라며 “남은 사업기간 동안 행정, 기초(현장)지원센터, 주민이 삼위일체가 되어 장승포 도시재생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승포 도시재생사업은 17년 국토부에 선정된 주거지지원형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167억 원(국비 100, 도비 20, 시비 47)의 사업비를 투입해 지난 2018년부터 4년간 추진되는 사업이다.

 장승포마을회관 리모델링, 주민공공시설 등 주요 거점시설 등은 연내 완공될 예정이다.

 거제시는 집수리, 인문의 골목여행, 장승포 밤도깨비 야시장, 시그널사진관(역사갤러리), 소망길 등 주요 사업의 차질없는 추진으로 내년 사업완료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