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생활 공연·연극
마산종합사회복지관·경남심포닉밴드, 작은 음악회 진행

마산종합사회복지관과 경남심포닉밴드(대표 이온유)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작은 음악회를 진행했다.
 
아동, 노인, 성인 등 지역의 다양한 세대들이 함께 소통할 수 있는 음악으로 진행됐으며, 동요, 가곡, 트롯트 등 다양한 음악공연이 제공됐다.

코로나19로 인해 지쳐있는 지역주민들이 음악을 통해 마음까지 따뜻해지고 건강해질 수 있는 시간이었다.

경남심포닉밴드의 작은 음악회는 창원시 문화예술과 주관으로 지역의 소외계층을 위해 예살나눔공연으로 제공되고 있으며, 지역 문화예술의 발전을 위해 봉사를 진행하고 있다.

마산종합사회복지관 박흥석 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에 지쳐있는 지역주민에게 이번 음악공연을 통해 마음치유하고, 문화예술의 기회를 나눔 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전했다.

박우형 기자  pw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우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