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항노화힐링랜드, 코로나19 3차 대유행 선제적 대응 돌입관계 기관 회의 거쳐 28일부터 내달 13일까지 임시 휴장 결정

거창군은 코로나19 방역관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28일부터 내달 13일까지 거창항노화힐링랜드를 임시 휴장한다.

거창항노화힐링랜드의 랜드마크인 Y자형 출렁다리는 개통 이후 하루 평균 1만 명 이상, 주말 최대 2만7000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등 거창군을 전국 최고의 관광명소로 급부상시켰고, 가조면을 비롯한 거창군 전역에 긍정적인 경제적 파급효과를 가져왔다.

그러나 최근 서울 등 수도권에서 연일 300명 이상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고, 경남도서는 창원·진주·사천시·하동군 등에서 신규 확진자가 매일 발생하는 등 코로나19가 빠른 속도로 재확산하고 있어 군은 군의회·외식업계·가조면이장협의회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회의를 개최해 의견수렴을 거쳐 항노화힐링랜드 임시 휴장을 결정했다.

이에 따라 Y자형 출렁다리를 비롯한 항노화힐링랜드 내 모든 시설물은 폐쇄되며, 산림치유 프로그램 운영·셔틀버스 운행도 중단된다.

구인모 군수는 “항노화힐링랜드 임시 휴장은 코로나19 확산 차단과 군민 안전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인 만큼 이용객의 양해와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거창군은 추후 코로나19 안전 추이에 따라 정상 운영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강종금 기자  kjk9266@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