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남포토
보물초 캐는 풍경

지난 24일 남해군 서면 유포마을에서 ‘최정춘·이순아’ 부부가 ‘보물초(남해시금치)’ 수확에 한창이다.
 
100% 노지 재배로 수확·판매되는 ‘보물초’는 해풍을 맞고 얼었다 녹았다를 반복하며 자라 당도가 웬만한 과일보다 높은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본격적으로 출하되고 있는 ‘보물초’는 겨울 내내 남해 전역을 푸르게 뒤덮고, 농민들의 주요 소득 작물로써 ‘보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