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12월1일은 제33회 세계 에이즈의 날!에이즈 예방은 보건소에서 익명검사로부터~

 올해 12월1일은 ‘제33회 세계 에이즈의 날’이다.

 세계보건기구(WHO)는 1988년 에이즈에 대한 차별과 편견을 없애기 위해 매년 12월1일을 ‘세계 에이즈의 날’로 정하고 있다.

 김해시는 지역 내 김해시보건소, 서부건강지원센터, 진영읍보건지소, 동부도시보건지소에서 연중 에이즈 검사를 무료로 실시하며, 익명검사도 가능하다고 밝혔다.

 지난해 새로 신고된 인체면역결핍바이러스(HIV) 감염인과 후천성면역결핍증(AIDS) 환자는 총 1222명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 20대가 35.8%(438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30대 27.9%(341명), 40대 16.5%(202명) 순으로 20~40대가 전체의 80.3%를 차지했다.

 김해시는 에이즈 예방 홍보와 교육을 지속적으로 펼쳐왔으며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방송 송출방식의 비대면 교육으로 지역 내 중·고등학교 6개교에서 에이즈 및 성매개감염병 예방교육을 실시해 청소년에게 에이즈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종학 김해시 보건소장은 “에이즈를 예방하는 최선의 방법은 올바른 성 가치관 확립과 바른 콘돔 사용 및 안전한 성관계를 유지하는 것이며, 감염 증상으로는 알 수 없기에 자발적인 검진을 통한 조기 발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보건소에서 무료 익명검사를 받을 것과 아울러 감염인에도 따뜻한 이해와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김해시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문기정 기자  mg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기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