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교동정수장 침전지 내 슬러지 제거장치 설치밀양시, 안정적인 정수 처리·수질보전 기대

밀양시는 교동정수장 침전지 내 슬러지 제거장치가 시운전을 마치고 정상 가동 중이라고 밝혔다.

슬러지 제거장치 설치 사업은 침전지 보수·도장 공사를 포함해 4억8100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으며, 지난 4월 공사에 들어가 지난달에 준공됐다.

기존 방법(준설·연 7회)으로는 슬러지의 장시간 퇴적으로 인해 침전 단면적이 줄어들어 침전 효율이 저하됐지만 슬러지 제거장치가 가동되면서 침전된 슬러지를 적기에 제거해 침전 효율을 높이고 안정적인 정수 처리가 가능하게 됐다.

장용찬 상하수도과장은 “슬러지 제거장치 설치에 따라 안정적인 정수 처리가 가능하고, 보다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며 “정수 처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미숙 기자  c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