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군, 지역복지사업 평가 최우수 선정보건복지부 주관 ‘공립 노인 요양 시설 확충 부문’ 평가 결과 최우수 지자체

하동군은 보건복지부가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시행하는 올해 지역복지사업 평가 결과 공립 노인 요양 시설 확충 부문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지역사회복지사업 평가는 전국 기초자치단체의 복지사업을 점검하고 우수사례를 발굴·전파하고자 보건복지부가 매년 실시하고 있다.

군은 공립 노인 요양 시설 확충 부문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포상금 200만 원을 받았다.

포상금은 희망2021나눔캠페인 이웃사랑 성금으로 기탁할 방침이다.

군은 61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횡천면 횡천리 일원에 어르신 70명이 생활할 수 있는 지상 3층·연면적 2375㎡ 규모의 공립 치매 전담형 노인 요양 시설과 경증 치매 어르신 40명이 이용할 수 있는 주·야간보호시설을 건립, 이 시설은 내년 9월 준공된다.

윤상기 군수는 “치매요양시설이 완공되면 같은 장소에 있는 치매안심센터와 유기적인 연계를 통해 치매 예방과 경증 치매환자 보호, 중증치매환자 돌봄을 한 곳에서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어 군이 치매 국가책임제의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