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별천지 하동산타 어린이들에 코로나 극복 응원 선물하동군아동위원협의회, 미취학 아동 1200명에 ‘어린이 선물꾸러미’ 전달

 하동군은 하동군아동위원협의회(회장 정종수)가 연말을 맞아 지역 내 취약계층 아동을 비롯한 미취학 아동 1200여 명에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어린이 선물 꾸러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아동위원회가 준비한 선물 꾸러미는 손세정제, 마스크, 장난감세트, 영유아 간식 등으로 구성됐으며, 코로나19 확산으로 올 한해 마음껏 뛰어놀지 못한 아이들을 위해 마련했다.

 정종수 회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선물꾸러미를 통해 하동의 꿈나무들이 코로나19를 이겨내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코로나19가 사라질 때까지 요보호아동을 찾아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일에 아동위원들이 늘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인데도 사회적 돌봄이 필요한 아동들에게 나눔을 실천해 준 아동위원협의회에 감사하다”며 “지역 내 모든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가질 수 있는 행복한 하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동군아동위원협의회는 명절 위문품 전달, 어린이날 행사, 여름방학 물놀이 행사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