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하동군 ‘희망 2021 나눔’ 지역 동참 줄이어㈜자연향기 권자연 대표 1000만 원 상당 맛김 기탁
㈜자연향기 권자연 대표가 1000만 원 상당 맛김을 기탁했다.

하동군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이달 말까지 추진하는 ‘희망 2021 나눔 캠페인’에 지역 각계각층의 온정 손길이 이어져 감동을 주고 있다고 밝혔다.

먼저 지난해 연말 하동축산업협동조합 이병호 조합장이 500만 원, 직원 일동이 500만 원 등 모두 1000만 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또한 민족평화통일자문회의(대표 성기원)가 200만 원, 진수수산(대표 김춘근)이 200만 원을 보내왔으며, 군청 주민행복과가 공립 노인 요양 시설 확충 부문 최우수상 시상금 200만 원을 성금으로 내놔 훈훈함을 더했다.

지역의 기관·사회단체 기탁도 이어졌다.

적량초등학교(교장 서영미)가 11만 원, 금오농협(조합장 조상석)이 50만 원, 하동군장기요양협회(대표 한문협)가 20만 원, 하동노인통합지원센터(대표 한문협)가 15만 원을 보내왔다.

이어 하동성가족상담소(대표 김희순)가 10만 원, 한국생활개선회 하동군연합회(회장 지근숙)가 30만 원, 대한미용사회 하동군지회(회장 최금주)가 20만 원, 푸른 농자재(대표 이복의)가 300만 원을 기탁했다.

새해 들어서도 농업회사법인 ㈜자연향기(대표 권자연)가 1000만 원 상당의 맛김 500박스를 기탁해 13개 읍·면의 저소득층에 골고루 전달했다.

윤상기 군수는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 준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나눔으로 희망이 이어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