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제시 2021년 인구정책 152개 사업 ‘본격 추진’4대 핵심 정책·152개 중점 전략 사업 추진

거제시가 올해 새해부터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사업, 청년 친화도시 조성 등 152개의 인구정책들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주력산업 침체로 지역경기가 어려워짐에 따라 지난 2016년부터 20~30대 청년 인구 유출은 심화되고 출산율은 점점 감소하고 있다.

지난해 말 거제시 인구는 24만5754명으로 1.0%인 2522명 감소했으며, 합계출산율은 통계 작성 이래 최저치인 1.06명으로 감소했다.

출산율과 반대로 65세 이상 노인 인구는 전체 인구의 10.93%로 고령사회(고령인구 비율 14% 이상) 진입에 가까워지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 ‘모든 세대의 행복을 함께 만들어 가는 상생도시 구현’이라는 비전을 제시하고 ‘정주인구 25만+α 회복·달성·삶의 질 UP’이라는 두 가지 목표를 설정했다.

이와 함께 시 인구감소 요인을 진단하고 처방할 4대 핵심 정책 분야를 저출산·고령화 사회 대응 분야, 인구 유입 활성화 분야, 대응 기반 강화 분야로 나눠 152개 중점 전략 사업 계획을 수립하고 사업 추진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신규 사업은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과 관련해 아빠 육아휴직 장려금 지원(1억2000만 원), 임신부 교통비 지원(3억 원) 등 19개 사업이 협의·준비 중에 있다.

변광용 시장은 “임신·출산·보육에서부터 노후 안정에 이르기까지 시민이 체감하는 맞춤형 정책으로 아이와 부모, 청년과 노인, 25만 시민 모두가 행복한 거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속적인 인구 감소세를 나타내는 거제시는 지난 2019년 11월 ‘거제시 인구증가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지난해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한 중·장기 계획(2021~25년)을 발표한 바 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