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밀양시 코로나19 위반 ‘신고 대응반’ 구축

밀양시는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 신고에 대한 실효성을 제고하고 원활한 점검·단속을 위해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 신고 대응반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시는 상황 종료 시까지 주간에는 방역수칙 종합 점검 추진단 기동반에서 대응하고, 야간에는 분야별 업무 담당자와 재난안전 상황실 근무자로 야간 대응반을 구성해 24시간 방역수칙 위반 신고 대응체계를 구축한다.

이번 방역수칙 대응반은 주·야간 위반 신고 시 원활한 점검·단속을 위해 시와 밀양경찰서 간 공동 대응으로 활동을 한다.

특히 야간 대응반은 재난안전 상황실 당직 근무자가 상황을 유지하게 되는데 방역수칙 위반 신고 시 분야별 담당자에게 연락을 취해 담당자, 당직 근무자, 경찰과 함께 현장으로 출동해 합동으로 위반 현장을 점검·단속을 실시한다.

시는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 시 시민의 안전과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행정지도·처분 등 강력한 행정조치를 할 예정이다.

또한 시와 밀양경찰서 간에 긴밀한 공동 대응을 위해 박성재 부시장과 밀양경찰서 교통경비과장 등이 참석한 간담회를 개최해 코로나19 대응 체계 대해 논의했다.

박성재 부시장은 “시와 밀양경찰서 간에 공동 대응으로 시민들에게 경각심을 고취하고 위반 사례 적발 시 강력하게 조치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밀양시를 만들어 줄 것”을 당부했다.

최미숙 기자  c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