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청학골 시목마을, 화재주택에 성금 기탁하동군 청암면, 마을 환경정화 활동으로 얻은 수익금 100만 원 이웃 나눔 실천

 하동군 청암면은 지역 내 시목마을(이장 박재훈) 주민들이 면사무소를 찾아 갑작스런 화재로 주택이 소실된 이웃에 전해달라며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시목마을 주민들은 최근 하동호 주변을 돌며 호숫가에 버려진 쓰레기를 치우고 벌목작업 후 쌓여있는 대나무를 파쇄하는 등 마을 환경정화 활동을 벌였다.

 주민들은 이를 통해 깨끗한 하동호 전망을 확보한 것은 물론 파쇄한 대나무는 나무보일러를 사용하는 이웃에게 나눠주고, 상태가 좋은 대나무를 판매해 얻은 수익금 100만 원 전액을 화재로 집을 잃은 이웃에 지정 기탁했다.

 성기일 면장은 “우리 이웃은 우리가 돌본다는 마음으로 시목마을 주민들이 함께 힘을 모아주심에 감사드리고 지역 내 사회단체와 유관기관서도 온정의 손길을 내밀어 어려운 이웃에 큰 희망이 되고 있다”며 “행정에서도 가족들이 빠르게 일상의 삶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