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
산청군 곶감생산단지에 친환경에너지 설치추진내년도 공모사업 참여자 모집…2월26일까지 접수

 산청군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2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을 통해 곶감생산단지에 친환경에너지 설비를 설치할 계획이다.

 군은 내달 26일까지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설치 공모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군은 곶감생산단지를 형성하고 있는 삼장면과 시천면, 단성면 거주 주민들을 대상으로 예상 총사업비 40억 원 규모의 공모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태양광 설치 시 주택용은 설치비의 85%, 건물용은 설치비의 80%를 국비·군비로 지원할 계획이다.

 공모사업은 주택뿐 아니라 식당과 사무실, 공장 등 다양한 시설에 지원 가능하다.

 전기 사용량에 따라 3kw부터 100kw까지 신청 가능하다.

 신청은 건축물대장에 소유자로 등록돼 있는 경우 가능하다.

 태양광과 태양열 중복 신청도 가능하나 농사용전기와 심야전기는 신청할 수 없다.

 군은 지난해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에도 선정, 23억 원의 예산을 들여 금서면과 금서농공단지 내 공장에 태양광과 태양열 설비 설치를 지원하고 있다.

 김명문 경제전략과장은 “산청군은 ‘2020년 큰들 마당극마을’을 비롯해 ‘2021년 금서면’까지 2년 연속 공모사업에 선정돼 신재생에너지 보급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올해 추진하는 곶감생산단지 공모사업에도 힘써 더 많은 주민들이 에너지 복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주민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강태준 기자  kt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