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제시 미래 성장! 데이터 기반 행정으로 펼친다지난해 통계업무 진흥 유공 포상 수여식서 ‘국무총리 기관 표창’ 수상
올해 빅데이터 통계팀 재편으로 공공부문 빅데이터 분석 자료 적극 활용

거제시는 통계청서 실시한 지난해 통계업무 진흥 유공 포상 수여식서 ‘국무총리 기관 표창’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변광용 시장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정확한 분석을 통해 신뢰성 있는 통계를 작성하고, 빅데이터 분석 자료를 공공부문에 적재적소로 활용해 행정의 효율성을 높여 정보공개를 통해 시민들과 더욱 소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시는 올해 조직개편을 통해 각종 통계조사로 사회현상 등을 수치화 작업을 해오던 통계담당을 미래사회의 경쟁력을 좌우하는 핵심 자원인 빅데이터의 구축·분석을 위한 빅데이터 통계팀으로 재편했다.

빅데이터는 디지털 환경에서 생성되는 데이터로 그 규모가 방대하고, 생성 주기도 짧아 형태도 수치 데이터뿐만 아니라 문자와 영상 데이터를 포함하는 대규모 데이터를 말한다.

거제시서는 공공부문에 빅데이터의 적극적인 활용을 위한 로드맵과 적용 시나리오를 수립해 공공부문의 서비스 질적 수준 향상·행정 효율의 증대, 재정의 건정성 확보를 통한 미래 성장 기반 구축과 시민 모두가 행복한 거제를 만들고자 노력할 계획이다.

올해는 도민의 주관적인 의식·생활실태를 파악하는 ‘경남사회조사’·우리나라 산업 전반에 대한 고용, 생산 등에 관한 구조를 파악하기 위해 5년마다 실시하는 ‘올해 경제 총 조사’ 등 대규모 국가통계조사가 있는 해다.

시 관계자는 “통계조사가 성공적으로 수행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많은 참여와 협조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