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상평동 무림페이퍼 17년째 사랑나눔 실천저소득층에 쌀 120포 전달

진주시 상평동 소재 무림페이퍼(공장장 이형수)서는 상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420만 원 상당의 쌀 120포를 전달했다.

2005년부터 17년째 전달되고 있는 쌀은 무림페이퍼 전 직원이 매월 급여의 일부를 모금해 마련한 것으로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소외되는 저소득 세대에 따뜻한 위로가 되고 있다.

기탁된 쌀은 상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박길조), 통장협의회(회장 박난주) 및 동 맞춤형복지팀이 가정마다 방문해 전달하고 위로의 마음을 전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