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통영시-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 간 통영 디피랑, 경남 강소형 잠재관광지 발굴·육성사업 업무협약 체결맞춤형 야외 관광지 디피랑!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와 적극 마케팅 추진

통영시는 시장실서 2021년 경남 강소형 잠재관광지 발굴·육성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된 통영 디피랑의 육성사업을 위해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올해 경남 강소형 잠재관광지 발굴육성사업은 경남 지역 18개 시·군을 대상으로 최종 1곳을 선정해 1년간 체계적인 컨설팅과 집중적인 홍보마케팅을 통해 인기 관광지로 성장시켜나가는 지역관광지 육성사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통영시와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가 공동으로 각종 유력매체 활용, 공격적이고 앞서가는 관광마케팅 프로그램 구축 등으로 통영 디피랑의 한국 대표 관광지로의 도약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강석주 시장은 “수년간의 조선경기 침체로 고용위기지역으로 선정될 만큼 지역 주민의 삶이 예전보다 많이 어려워져 있고, 코로나19의 계속되는 사회적 거리두기의 연장으로 지역 경기가 많이 힘든 시기에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와 통영 디피랑의 공동 홍보마케팅을 통해 많은 관광객이 통영을 방문하고 이를 계기로 지역 상권이 회복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