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윤두칠 ㈜두산종합목재 대표이사·황창기 ㈜케이엠씨 직장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수상

상공업계 최대 행사인 제48회 상공의 날 기념식서 진주 소재 기업인 윤두칠 ㈜두산종합목재 대표이사와 황창기 ㈜케이엠씨 직장이 각각 모범상공인·관리자로 선정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윤두칠 대표이사

윤두칠 대표이사는 22년의 전문 경영능력 바탕을 혁신적인 기업 운영 능력으로 다수의 특허출원과 수출시장 확대, 비대면 수요예측으로 꾸준한 수요를 창출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고용 창출 등 정부 정책을 이행하고 있고, 노사화합을 위한 정책과 폭넓은 사회 공헌 활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해 지역과 상생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황창기 직장은 ㈜케이엠씨에 19년 근속하면서 알루미늄 열간 단조 성형기술 개발과 스마트팩토리 구축에 적극 참여해 신제품 개발, 제조원가 절감, 500만 불 수출 탑 수상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한편 진주상공회의소는 매년 상공의 날을 기념해 지역 경제성장‧발전에 공헌해 타의 모범이 되는 기업인과 관리자 등을 발굴해 정부포상을 추천하고 있다.

황창기 직장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