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거제시정신건강복지센터, 자살예방 캠페인 시행

거제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자살 고위험 시기인 내달까지 집중 관리의 일환으로 자살예방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가장 높은 자살률을 보였으며. 겨울에 상대적으로 낮은 자살률이 3월부터 5월까지 증가하는 경향으로 이 시기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시 자살률은 지난 2019년 3.2명(인구 10만 명당)으로 전국 26.9명, 경남 28.0명보다 높은 편으로 조선경기 침체로 인해 2017년 이후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

이에 거제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취업 구직자·청년을 위한 찾아가는 마음건강상담소를 운영하면서 코로나19 상황에 맞춘 비대면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또한 자살자 수가 많은 지역 주민센터에 자살예방 긴급대응체계 안내문·현수막을 게시하고,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위한 생명지킴이 교육 실시, 자살 시도자 의료비 지원 등을 추진하고 있다.

정기만 소장은 “봄철에 전국적으로 자살 위험이 높아지는 중요한 시기로 나와 가족, 이웃에 대한 따뜻한 관심과 격려의 한 마디를 통해 고위험 시기를 슬기롭게 극복해 나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스트레스 등 정신적 어려움을 겪고 있어 도움이 필요할 때는 거제시정신건강복지센터, 24시간 이용 가능한 자살예방 상담전화로 전화하면 도움받을 수 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