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밀양시 ‘차박 史, 별 박사’ 운영

밀양시는 코로나19 시대의 트렌드에 발맞춰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 언택트형 프로그램인 ‘차박 史, 별 박사’를 시범 운영한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차박 史, 별 박사’는 차박에서 빼놓을 수 없는 밤하늘 별을 테마로 감성적이고 과학적인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가족·커플형 차박·힐링 테마 프로그램이다.

‘차박 史, 별 박사’는 천체관측과 더불어 별똥별 관측, 별 사진 촬영, 자유 관측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짜임새 있게 구성돼 있어 밤하늘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늦게까지 밤하늘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 첫 운영일은 오는 17일로 참가자들은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서 모인 후 인솔자의 지시에 따라 밀양의 천체관측 명소인 얼음골 주차장으로 이동해 밤하늘 별을 관측하게 된다.

오는 17일은 달과 화성이 0.3도까지 근접하고 비교적 큰 거문고자리 유성우의 영향 범위에 들어가는 등 밤하늘 속에 볼거리가 평소보다 조금 더 많은 날이다.

또한 밀양 얼음골과 그 주차장 일대는 밤하늘의 밝기를 나타내는 지표인 SQM 데이터를 기준으로 21 정도의 값으로 천체관측하기에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장소다.

보통 SQM 데이터가 20이 넘으면 달이 없는 여름철 밤 은하수를 관측할 수 있어 별지기들이 천체관측지로 이용하기도 한다.

얼음골 주차장 주변에는 3km 내 중소형 마트와 편의점이 위치해 있고, 주차장에는 24시간 개방되는 화장실이 있어 차박의 불편함에서 많이 자유로운 편이다.

프로그램은 코로나19 방역관리를 위해 예약제로 운영한다.

예약은 천문대 홈페이지에서 연결되는 네이버 예약 시스템을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오는 12일 오전 9시부터 예약이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을 확인하거나 예약 접수 문의는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 홈페이지를 이용하거나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 차박 史, 별 박사 담당으로 문의하면 된다.

추봉엽 기자  cby@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봉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