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가족상담소, 통합폭력 예방교육 강사 양성 성료

고성가족상담소(소장 이정미)는 지역사회 군민 20명을 대상으로 매주 화·목요일 총 6회, 30시간 동안 ‘찾아가는 통합폭력 예방교육 강사 양성’ 교육을 실시했다.

올해 경남도 양성평등 지원 사업으로 실시된 이번 교육의 주된 내용은 젠더 폭력 관련 법률의 통합적 이해, 성희롱·매매·폭력(디지털 성폭력), 가정·학교폭력의 실상과 이해 등이다.

교육을 수료한 교육생들은 매주 심화 교육을 통해 통합폭력 예방 강사로의 역량을 강화해 지역 내 초·중·고등학교, 경로당, 지역아동센터 등에서 통합폭력 예방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배출된 강사들의 활동을 통해 지역 내 다양한 곳에서 폭력에 대한 예방이 이뤄지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한 교육 수료자는 “그동안 통합폭력 예방 교육을 듣고 싶어도 기회가 없었는데 고성에서 교육을 듣게 되어 기뻤다”며 “더 많은 교육과 경험을 통해 실력 있는 강사로 거듭나고 싶다”고 말했다.

최혜숙 복지지원과장은 “폭력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증가하고 사회적 인식이 중요함에 따라 고성군에서 강사들이 양성되고 폭력 예방에 기여할 수 있게 돼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교육이 지속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