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백두현 고성군수 새롭게 변화되는 무학마을 거닐다도시재생 공모사업 잇달아 선정…국·도비 58.4억 확보 사업 추진

고성군 송학동고분군에 인접해 오랜 기간 주거지 개발과 정주 환경 개선이 어려웠던 무학마을이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새롭게 변해가고 있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지난 25일 도시재생 공모사업에 잇달아 선정되면서 국·도비 58.4억 원을 확보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무학마을을 둘러보고 사업 추진사항을 점검했다.
 
무학마을에는 △도시재생 뉴딜 스타트업 사업 △소규모 재생사업 △송학고분군지구 도시재생뉴딜사업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지원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송학동고분군 옆의 산책로 정비와 마을쉼터를 조성하는 스타트업 사업은 이미 완료됐고, 주민 소통공간이자 마을의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 소규모 재생사업인 마을카페 운영도 속도감 있게 추진되고 있다.

또 송학고분군지구 도시재생은 올해부터 3년간 추진될 예정으로 △어울림샛터 조성 △친환경 나눔채 조성 △무학마을 공동체 활성화 사업들을 연차적으로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
 
백두현 군수는 “주민이 주인이 될 수 있도록 지역 특성에 맞는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겠다”며 “도시재생사업은 마을주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지역공동체 활성화로 살기 좋은 고성을 만드는 마중물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