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상괭이 서식지 보호·주민소득 증대 볼락 방류

고성군은 26일 고성군 상괭이 해양생물 보호구역 인근 해역에 볼락 어린 물고기 4만여 마리를 방류했다.

이날 방류에는 동화·춘암리·하이 어촌계, 고성하이연안통발공동체, 고성연안연승공동체 등 지역 어업인들이 참석했다.

올해 상괭이 해양생물 보호구역 관리사업의 일환으로 하이면 덕호·덕명리 해역에 멸종 위기종인 상괭이 서식지 보전·관리와 주민소득 증대를 위해 볼락을 방류했으며, 이를 시작으로 내달까지 문치가자미, 쥐치 등 어린 물고기를 방류할 계획이다.

또한 방류사업 이후에도 해양생물 보호구역 인근 해역에 대한 정화 활동, 보호구역 홍보, 명예감시원 운영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방류는 코로나19의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