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삼성중공업 LNG 운반선 1척 2236억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2236억 원 규모의 LNG 운반선 1척을 수주했으며 해당 선박은 오는 2024년 4월까지 인도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총 52척, 67억 달러를 수주해 목표 91억 달러의 74%를 채웠다”며 “올해 수주 목표 달성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