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남포토
여름 하늘을 가르며

남해군 미조면 설리스카이워크에서 한 관광객이 8월의 남해 하늘을 시원하게 가르고 있다. ‘발리 그네’를 모티브로 제작됐다는 ‘하늘 그네’가 선사해주는 극강의 짜릿함이 폭염마저도 얼려버릴 기세다. 

김효정 기자  kh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