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생활 전시·미술
진주 개천예술제 70년 회고 특별 기념전27일까지 시청서…개천예술제 새로운 100년 준비하며

진주시와 (사)한국예총 진주지회는 개천예술제 70주년을 맞아 오는 27일까지 시청 1층 로비·2층 갤러리 진심 1949에서 ‘개천예술제 70주년 특별 기념전’을 마련했다.

또한 개천예술제 홈페이지 VR 전시관을 통해서도 볼 수 있어 이번 전시서는 1949년 영남예술제부터 현재까지의 옛 사진 110점과 역대 포스터 70여 점 등 개천예술제 70년의 과거와 현재를 한자리에서 볼 수 있다.

대한민국 지방 문화예술제의 효시인 개천예술제는 한국예술 문화사의 한 부분을 차지하는 역사적 의의를 지니고 있으며, 문학·음악·미술·무용·전통예술 등 모든 예술 분야를 총망라해 최고의 권위와 가치를 갖는 종합예술제로서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위대한 교육적 가치를 갖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특별 기념전은 1949년 영남예술제로 시작된 역대 포스터와 그 시절부터 시작된 옛 사진 자료를 통해 지나온 70년 세월의 발자취를 시민들에게 선보여 이를 토대로 보다 나은 개천예술제의 100년을 준비하는 기틀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조규일 시장은 “이번 기념 전시가 코로나19라는 재난을 겪어내며 내 가족과 주변의 안전을 위해 각자의 일상을 양보해온 시민들을 위로하고 격려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