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시 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도산면자원봉사협의회 ‘독거어르신 안녕지킴이’ 사업 

통영시 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공수성, 박종헌), 도산면자원봉사협의회(회장 이은자)는 지역 내 독거노인 1세대를 방문해 ‘독거어르신 안녕지킴이’ 사업을 실시했다.

‘독거어르신 안녕지킴이’ 사업은 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도산면자원봉사협의회가 함께 실시하는 특화사업으로 매월 저소득 독거어르신 1세대를 방문해 안부확인 및 집안 청소, 치매검사 및 예방운동, 밑반찬을 전달하는 사업으로 치매검사 및 예방운동, 건강상담은 도산면과 업무협약을 맺은 경남도립통영노인전문병원에서 진행한다.

이번 지원 대상자는 고령의 독거노인으로 젊은 시절 배우자와 사별, 슬하에 자녀가 없고 부모 모두 사망해 부양의무자 없이 외로움을 느끼고 있었으며, 척추 장애로 거동이 불편해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따라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어르신에게 치매검사 실시와 건강상담, 밑반찬·물품을 전달을 했다. 
 
박종헌 민간위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우리 주변의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이 많은데, 이 분들이 외로움을 느끼지 않도록 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수성 도산면장은 “우리 주변의 이웃에 관심을 가지고 지원을 아끼지 않는 위원, 회원분들께 감사드리며,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해 적극 노력해 희망의 도산면을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독거어르신 안녕지킴이 사업 대상자인 최OO 님은 연신 눈물을 흘리며 “사람들과 이야기하는 것을 좋아하지만 찾아주는 이가 없어 쓸쓸하고 외로웠는데, 우리 집을 방문해 건강도 챙겨주고 반찬과 물품도 지원해 줘 힘들었던 마음에 위로가 된다. 맛있는 반찬으로 식사도 잘하고, 힘내서 잘 지내도록 노력하겠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