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박종훈 교육감 창원 용남초 방문해 등교 맞이학사운영·방역 상황 점검

경남도교육청은 전면등교를 시작한 학교의 안전한 등교수업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박종훈 교육감이 창원 용남초등학교를 방문해 학사운영 및 방역 상황 등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날 박종훈 교육감은 학생들이 등교하는 아침 시간에 창원 용남초등학교를 찾아 교문 앞 등교 맞이 활동, 현관 앞 발열 점검 및 거리두기 등 방역 상황과 학사운영 현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의견을 청취했다.

이날부터 2학기 전면등교에 따라 학교에서의 일상 회복이 더욱 빨라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재 경남의 사회적 거리두기는 3단계며, 지난 6일 이후 전면등교를 시행하는 학교는 전체 955교(96.8%)에 이른다. 

박종훈 교육감은 “교내 감염 비율이 낮아 학교가 안전한 공간이라는 것은 1학기 학사 운영을 통해 확인됐다. 그동안 만들어 온 빈틈없는 학교 방역 시스템을 바탕으로 2학기 전면등교도 차질 없이 이뤄내어 학습격차를 예방하고, 학생들의 행복한 배움과 전인적인 성장이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권희재 기자  polaris3331@gmail.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희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