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통영시 ‘잠시 멈춤 캠페인’

통영시는 8일 안전점검의 날을 맞아 최근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코로나19의 확산 저지를 위한 ‘범 시민 잠시 멈춤 캠페인’을 시내 주요 간선도로 5개소서 개최했다. 

‘잠시멈춤 켐페인’이란 가족, 지인 및 직장동료 간의 일상 활동으로 인한 코로나19 확산이 증가됨에 따라 만남·모임·이동 자제 등을 통해 개인 간의 접촉을 잠시 멈추자는 취지의 캠페인으로서, 지난달부터 경남 전 지역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완화될 때까지 시행되고 있다.

이에 시에서는 공무원 및 주부민방위기동대, 해양구조협회, 통영시 안전보안관, 해상안전보안관 등 자생단체 30여 명과 합동으로 충무데파트, 북신사거리, 무전사거리 등 시민들의 왕래가 많은 시내 주요장소 5개소에서 ‘잠시 멈춤 캠페인’을 실시했으며, 이와 별도로 현수막, 문자전광판 등을 통한 비대면 캠페인 뿐 아니라 통영교육지원청과의 협조를 통한 학생대상 홍보활동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통영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현재 201명으로 그중 약 65%가 최근 두 달간 발생했으며, 발생 유형별로도 가족·지인 간을 통한 소규모 감염사례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와 더불어 초·중·고등학교의 개학 및 다가오는 추석 연휴로 인해 가족·지인 간의 감염 확산은 더욱 높아질 수밖에 없으며, 이러한 감염 확산의 연결고리를 끊을 수 있는 방법은 개인 간의 접촉을 줄이는 ‘잠시 멈춤’을 실천하는 것뿐이다. 

이순호 안전도시국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됨에도 불구하고 생활방역 수칙을 잘 지켜 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코로나19가 완화될 때까지 힘드시더라도 일상생활에서의 모임·만남 등을 자제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손명수 기자  sm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