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안
함안군 적극행정으로 올해 13개 비료 생산업체 유치사전컨설팅·처리기간 단축 성과…농업발전·일자리 창출효과 기대

함안군은 올해만 가축분뇨액비시설 10개소, 퇴비 1개소, 패화석 1개소, 제4종복합 1개소 등 총 13개소에 대해 비료생산업 등록을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이는 예년 평균 1개소 이내인 등록 수치를 크게 웃도는 성과다. 

군은 그간 지역 내 이전을 희망하는 업체를 대상으로 기준에 맞는 시설‧장비, 등록 필요 사항에 대한 사전 컨설팅을 실시해 등록 처리기간을 14일에서 7일로 단축하는 등 발 빠른 행정 지원과 적극적인 유치 노력을 펼쳐왔다.

비료생산업 등록업체는 비료관리법 제14조에 따라 비료의 명칭, 용량(t), 보증 성분량, 공정규격에 의해 정해진 유통기한 등을 포장지에 표시해야 한다. 

단 가축분뇨 발효액비 생산업체는 보증표를 발급하거나 살포차량 뒤 또는 옆면에 총면적의 1/5 이상의 크기로 보증표시를 해야 한다. 또한 보증표 발급 및보증표시를 한 운반차량은 액비 살포 용도로만 사용해야 한다.

황해진 함안군 친환경농업담당은 “비료 생산업체를 유치함으로써 함안군 농업발전 및 일자리 창출 등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적극적인 행정을 펼쳐 우수한 업체를 더 많이 유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봉엽 기자  cby@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봉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