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남하면 여성자원봉사협의회, 반찬 꾸러미 전달추석 전 이웃사랑 밑반찬 나눔 봉사

거창군 남하면 여성자원봉사협의회는 ‘사랑의 반찬 꾸러미’를 만들어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소외된 이웃을 위해 진행됐으며, 여성자원봉사협의회 회원들이 어탕국, 닭볶음탕 등 반찬을 직접 조리해 지역 내 어르신 40세대에게 전달했다.

김선주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행사가 제한된 가운데 추석 전 정성껏 준비한 반찬을 어르신들에게 직접 전달하고 안부도 나눌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내년에는 소외된 이웃들이 함께 모여서 식사하고 대화를 나눌 수 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남하면 여성자원봉사협의회는 15명으로 구성돼 있고, 매년 경로잔치, 사랑의 반찬 나눔 등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면의 대표적인 자원봉사단체다.

강종금 기자  kjk9266@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