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홍진환 부산식약청장, 주류 제조업체 위생·방역 점검

홍진환 식품의약품안전처 부산식약청장은 추석 명절을 맞아 선물‧제수용으로 주류의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역 내 주류 제조업체인 울산 울주군 소재 복순도가와 트레비어를 방문해 주류 안전 관리와 방역 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주요 점검 내용은 주류 제조 현장 위생관리 현황, 주류 냉장 유통 관리, 코로나19 방역관리 상황, 제조 현장의 애로사항 청취 등이다.

홍진환 부산식약청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혼술·홈(home)술이 증가해 특색 있는 전통주와 국내 맥주 수요가 늘어나고 있어 추석 명절 선물·제수용으로 소비 가능성이 높은 만큼 제조 안전 관리가 중요하다”며 “요즘같이 기온차가 크고 습도가 높은 날씨는 제품이 상하기 쉬워 이에 따른 식품 안전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으니 원재료 관리부터 최종 제품 운송 관리까지 위생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주고 제조 현장에서는 코로나19 방역수칙도 철저하게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

부산식약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류의 안전한 제조‧유통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점검을 실시하는 등 식품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희재 기자  polaris3331@gmail.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희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