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지금 경남은
경남도 교육연수원, 방화셔터 사고 성금 전달피해 학생 쾌유 기원 성금 211만 원 모금

경남도교육청 교육연수원은 김해 영운초등학교를 방문해 방화셔터 관련 사고 피해 학생을 위해 모금한 성금 211만 원을 전달했다.

교육연수원 직원들은 2년 전 학교 내 방화셔터 끼임 사고로 여전히 병상에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피해 학생과 가족의 안타까운 소식을 접하고, 쾌유를 기원하는 모금행사를 진행한 바 있다.

이번 성금 모금행사는 피해 학생과 가족이 겪고 있는 아픔과 고통을 나누고, 작은 정성이나마 전하고자 한 직원들의 자발적인 뜻으로 시작됐다.

허인수 원장은 “교육 현장에서 일어난 사고라 안타까운 마음이 더하다”며 “홍 군이 하루빨리 건강을 회복하고 가족들과 행복한 일상을 되찾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희재 기자  polaris3331@gmail.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희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